뉴스레터

여성폭력 예방과 근절, 폭력 피해자에 대한 지원을 위해
전문성과 경험을 바탕으로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이슈브리핑] 【일본군 '위안부' 문제 연구소】 개소

  • 작성자시스템관리자
  • 작성일2018-09-05
  • 조회180

일본군위안부문제 연구소개소




지난 10, 일본군위안부문제 연구소가 한국여성인권진흥원 내에 설치되고 현판식을 가졌다.

연구소 초대 소장은 20년 넘게위안부문제 연구를 해온 김창록 경북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맡았다.

 

연구소는 일본군위안부피해자 문제 관련 허브기관으로 각종 연구사업을 지원하고, 기록물과 연구결과를 집대성하게 된다.

그동안 국내 여러 민간기관에 흩어져 있던 일본군위안부관련 기록물을 조사해 데이터베이스(DB)화하고, 특별히 보존 가치가 있다고 판단될 시 국가기록물로 지정돼 관리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기존의 발굴·연구된 일본, 중국 및 동남아권 사료에 대해서도 조사를 실시하 계획이다.

또한, 피해자들의 구술 기록집을 외국어로 번역·발간해 국제사회에 전파하고 학술심포지엄 등 국제공조 활동 사업도 추진할 예정이다.

 

연구소 출범과 관련하여 일본정부는 한일 관계에 찬물을 끼얹을 수 있다는 입장을 내며 불편한 기색을 비쳤다.

실제로 현판식 당일 수많은 취재진이 몰렸는데, 그 중 대부분이 일본 언론 기자였을 만큼 연구소 출범과 앞으로의 활동에 대해 지대한 관심을 나타냈다.